CAST

아마존 글로벌 셀링, 글로벌 B2B 컨퍼런스 개최

by 신승윤 기자

2018년 12월 13일

연 매출 100 억 달러를 돌파한 ‘아마존 비즈니스’ 프로그램 소개

‘아마존 비즈니스’ 통해 B2B 판매자와 구매자 연결 프로그램 제공

 

▲ 아마존 글로벌셀링 B2B 컨퍼런스 현장

 

아마존 글로벌 셀링(Amazon Global Selling)이 13일 서울에서 한국 기업을 대상으로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기업 대 기업 간의 거래(B2B)가 쉽게 이뤄질 수 있도록 구현하는 ‘아마존 비즈니스(Amazon Business)’를 소개했다. 아마존 비즈니스는 이미 미국에서 수백만 개 이상의 B2B 구매자 계정을 확보했고 연간 매출로 100억 달러 이상을 기록했으며, B2B 판매자와 구매자들을 위한 전용 기능 등을 제공한다. 또한, 기존 B2C 기업들도 아마존 비즈니스를 통해 B2B로의 비즈니스 확장을 할 수 있다.

 

국내 기업 관계자 150여 명이 참가한 이번 컨퍼런스에서 아마존 비즈니스의 아시아 담당인 알렌 프릿차드(Arlen Pritchard)가 아마존 비즈니스 활용 방법에 대해 설명하고,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이 아마존 입점 방법과 마케팅 성공전략 등을 발표했다. 또한 한국무역협회(KITA)가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한 K-ABC(KITA-Amazon Business Companion)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아마존에 입점한 국내 기업들이 성공사례를 직접 공유했다. 국내 대표적인 사무 가구 제조업체인 퍼시스그룹의 해외 및 온라인 사업 총괄 김경태 상무는 ”퍼시스그룹은 아마존을 통해 최초로 북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하는 직접 판매를 시작했다”며 “특히 아마존은 B2C와 B2B 판매가 모두 가능한 플랫폼으로 FBA(Fulfillment by Amazon)를 이용해 현지 배송과 고객 응대에 대한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퍼시스그룹은 가구 제품의 아마존 배송 최적화를 위해 아마존 전용 패키지 기획 등을 포함한 매출 성장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아마존 비즈니스는 미국에서만 100대 교육기관 중 약 80%, 포춘(Fortune)지 선정 100대 기업 중 55 곳, 100대 병원의 절반 이상, 그리고 100대 지방 자치제 중 40% 이상이 이용하고 있다. 이 구매 고객들은 아마존 비즈니스를 통해 약 15만 명의 미국 판매자들과 수십만 명의 전 세계 판매자들이 제공하는, 수억 개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아마존 비즈니스는 고객의 성장을 이끄는 4 가지 요소를 제시했다.

다양한 고객층: 아마존 비즈니스는 개인 사업자부터 수만 명 직원의 대기업까지, 다양한 고객층을 확보하고 있다. 아마존 비즈니스는 병원, 대학, 포춘지가 선정한 50대 기업, 정부기관, 보육기관, 레스토랑 등을 포함한 전세계 수백만 개의 비즈니스를 지원한다.

 

글로벌 확장: 아마존 비즈니스는 올해 런칭한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을 포함, 현재 미국, 독일, 영국, 일본, 인도를 포함한 총 8 개 국가에서 이용 가능하다. 따라서 아마존 비즈니스를 이용 가능한 국가에서 기업들은 자사에서 필요로 하는 제품을 현지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다. 또한 판매자들은 중소기업부터 다국적 기업까지, 8개국의 신규 고객을 통해 사업 성장의 기회를 얻을 수 있다.

 

혁신: 아마존 비즈니스는 고객을 위해 끊임없이 혁신한다. 지난해에 아마존 비즈니스는 기업 구매 과정의 투명성 향상을 위해 비즈니스 프라임 배송(Business Prime Shipping), 큐레이션(Curation), 워크플로우 승인(Workflow Approval) 등을 비롯한 기능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러한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아마존 비즈니스는 구매 고객의 온라인 구매 시스템과의 통합을 편하게 만들고, 직관적인 구매 경험을 제공한다.

 

입점 판매자의 성장: 아마존 비즈니스는 판매자와 구매고객을 연결해주는 마켓플레이스를 제공한다. 도매 공급자와 유통업자 역시 구매자만큼 중요한 아마존 비즈니스의 고객이다. 아마존 비즈니스의 입점 판매자들은 전세계 매출 100억 달러 중 50% 이상을 차지하며, 구매 고객이 새로운 공급업체들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돕는다. 마지막으로 판매 기업 소개 자료(Seller Credentials)을 통해 고객은 지역, 소수 인종 또는 여성 소유 기업들을 통한 구매를 할 수 있다.

 

한편,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한국 셀러들이 전세계 약 3억 명의 아마존 활성 고객들에게 직접 다가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셀러들이 전세계 13개의 온라인 마켓플레이스와 175 개의 주문이행센터(fulfillment center)를 통해 185 개 국가와 지역의 고객들에게 상품을 배송할 수 있도록 돕는다. 2018년에는 국내 셀러들이 아마존의 기업 고객들에게도 판매를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또한, 한국 아마존 글로벌 셀링은 KOTRA, 대한상공회의소, 한국무역협회 등 정부 산하기관과 경기도, 부산시, 인천시 등 여러 지자체들과 협업해 해외 수출 판로 개척을 희망하는 기업들의 입점을 지원했다.

 


다음 읽을거리
추천 기사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