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민 편집장

유상증자 덫에 걸린 한국파렛트풀(KPP)

CAST by 김철민 편집장

독과점 시장서 경쟁 구도로…위기의식 부재 따른 방만 경영 따른 결과 협력업체 지분 향방 따라 파렛트풀 단독경영권 이전은 시간 문제 한국파렛트풀(이하 KPP)의 지분비율 33.4%를 확보한 내쇼날푸라스틱이 이르면 7월부터 KPP에 공동대...

서병륜 회장 한국파렛트풀

2009년 06월 25일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